우리동네 맛집, 배달맛집, 병·의원 정보를 소개합니다.
 
뉴스

문의
0507-973-4200

    HOME > 뉴스 > 경제
한국과 독일 경제가 동병상련을 겪고 있다. 닮은꼴 경제구조 때문이다. 한국은 반도체, 독일은 자동차의 산업 집중도가 크다. 특정 산업에 기대 경제가 성장한 만큼 취약점을 노출했다는 풀이가 나온다. 또 양국 모두 중국 수출 의존도가 높다. 중국의 경기둔화가 그대로 경기침체로 이어진다. 김경진 기자 한국과 독일은 최근 경제가 힘을 잃어가고 있다. 경제협력개발기 ...
중앙일보     2023-09-27 오전 12:03:00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195833
저성장이 한국 경제의 ‘뉴노멀’(새로운 기준)로 굳어지고 있다. 한국의 경제성장률은 올해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평균보다 낮은 성장률을 기록하며, 3년 연속으로 평균에 미달할 가능성이 제기된다. 한국이 1996년 OECD에 가입한 이래 처음 있는 일이다. 7월 한국의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15.5 %, 수입액은 25.4 %나 감소했다. 이러 ...
중앙일보     2023-09-25 오전 12:03:00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195040
OECD, 한국 성장률 1.5 % 유지 세계 성장률 상향에도 韓 제자리 中경기 둔화·세수펑크·고금리에 "상저하고' 위태…장기침체 우려" 올 한국 경제에 대한 국제기구들의 성장률 전망치가 2~3개월 전 수준에서 머무르고 있다. 하향조정은 아니다. 하지만 글로벌 경기가 전반적으로 개선되는 상황에서 전망치 유지는 사실상 둔화 전망이란 분석이다. 중국 경기부진 등 ...
파이낸셜뉴스     2023-09-24 오후 6:37:00

http://www.fnnews.com/news/202309241836258313
‘불황의 신호등’이 위험 신호를 다시 켰다. 한동안 정상 궤도를 밟았던 한국 국채의 장단기 금리가 최근 다시 역전된 것이다. 만기가 짧은 단기물 금리가 장기물 금리보다 높아지는 장단기 금리 역전은 시장에서 경기침체 신호로 해석된다.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도 힘을 잃어가는 모양새다. 24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국채 20년물과 3년물 금리의 역전 현상이 지 ...
중앙일보     2023-09-24 오후 5:47:00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194962
세계 4위 경제국이자 제조업 강국인 독일이 장기 침체의 늪에 빠져 비틀거리고 있다. 최근 블룸버그와 이코노미스트 등 주요 외신은 독일 경제가 주력 산업의 부진으로 올해 역성장할 것이란 암울한 전망을 내놓고 있다. 러시아에서 값싼 에너지를 수입해 중국이라는 거대 시장에 수출하며 성장하던 시대가 끝나고 있다는 진단이다. 독일 경제의 부활을 이끌었던 친중·친러 ...
한국경제     2023-09-24 오전 8:01:00

https://magazine.hankyung.com/business/article/202309205396b
[파이낸셜뉴스] 국제유가가 급격히 상승하는 슈퍼사이클에 진입해 2026년에는 브렌트유 기준으로 배럴당 150달러까지 치솟을 수 있다고 JP모건이 22일(현지시간) 전망했다. 국제유가 150달러 전망이 나왔다. 투자은행들이 속속 배럴당 100달러 유가전망에 합류하는 가운데 이번엔 미국 최대 은행 JP모건체이스가 100달러를 넘어 150달러까지 치솟을 수 있 ...
파이낸셜뉴스     2023-09-23 오전 2:07:00

http://www.fnnews.com/news/202309230159177967
캐피탈사와 저축은행이 자체적으로 PF(프로젝트 파이낸싱) 대출 재구조화 펀드를 조성하는 배경에는 치솟는 연체율 때문이다. 금융당국이 발표한 공식적인 PF대출 연체율은 4 %대 이지만 PF 대출로 잡히지 않은 토지담보대출 연체율은 10 %대를 웃돌아 선제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금융당국도 정상화가 가능한 사업장은 만기연장이나 이자유예가 필요하지만 그렇지 않을 경 ...
머니투데이     2023-09-21 오전 5:24:00

http://news.mt.co.kr/mtview.php?no=2023092014580322906
中 부동산 침체, 경기둔화에 직접 영향 소비·투자 등 내수 부진에 수출도 암운 2010년 이후 성장률 ‘3년에 1 %P’ 하락 10년 후 2 %대 되더라도 이상하지 않아 習주석 ‘일대일로’ 세계 경제질서 개입 바이든 ‘對中 공동전선’으로 강력 견제 세계의 공장 중국경제가 위태롭다. 부동산시장에서는 대형 기업의 부도사태가 꼬리를 물면서 불안과 공포가 가득하다. ...
세계일보     2023-09-20 오전 6:10:00

http://www.segye.com/newsView/20230919514556
한은 “두바이유 가격 10 % 상승 시 소비자물가 0.21 % 오르고, 경상수지 25억달러 감소”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에 쏠린 눈...기준금리 ‘매파적 동결’ 우세 우리나라를 포함한 주요국들의 기준금리 인상 사이클이 막바지에 다다른 시점에 예상치 못한 변수들이 튀어나오고 있다. 당장 국제유가가 연중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인플레이션을 자극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 ...
조선비즈     2023-09-20 오전 6:01:00

https://biz.chosun.com/policy/policy_sub/2023/09/20/MDNZ6XF6 ...
판도라 (PANDORA) (주점 > 칵테일·와인·라운지바)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94길 28 02-501-6253
여자입장료 남자입장료
더플라잉팬레드 (The Flying Pan Red) (카페·레스토랑 > 레스토랑)
서울 서초구 서초대로 411 지티타워 지하1층 02-590-2488
에그베네딕트 에그스아보카도 스크램블에그소세지 더플라잉팬의아침 머쉬룸에그플 ...
# 서울 왕십리에 사는 주부 김아름 씨(35). 미취학 아동 딸, 초등학생 아들과 주말마다 고궁 나들이, 근교 박물관, 미술관 관람 등으로 알차게 시간을 보내왔다. 그런데 최근에는 이런 교외 이동이 부담스럽다고. 휘발유 가격 때문이다. 7월 초만 해도 ℓ당 1500원대였는데 9월 들어 1800원 중반, 서울 시내에서는 2000원을 훌쩍 넘긴다. 김 씨는 “ ...
매일경제     2023-09-19 오후 9:02:00

https://www.mk.co.kr/article/10830348
더스쿠프 마켓톡톡 2008 ‧2011 ‧2012 ‧2022년 국제유가 100달러 시대 열려 수요·공급, 달러화 등이 변수 지정학적 위기도 유가 흔들어 100달러 시대선 금리 인하 멀어져 개발도상국 치명타 입을 가능성 다시 유가 100달러 시대가 오고 있다. 브렌트유, 미 서부텍사스산원유(WTI) 모두 18일 연중 최고치를 경신했다 ...
thescoop.co.kr     2023-09-19 오후 5:57:00

https://www.thescoop.co.kr/news/articleView.html?idxno=58980
러시아·사우디 감산 지속 여파 WTI, 배럴당 90달러 넘어서 추경호 “유류세 인하 연장 검토” 원유 공급에 대한 불안이 커지면서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이 지난해 11월 이후 10개월 만에 배럴당 90달러를 넘겼다. 국제유가가 급등하면 물가를 끌어올리고 무역수지와 경상수지도 악화시킬 수 있다. 14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 인도분 WTI ...
경향신문     2023-09-15 오후 9:02:00

https://www.khan.co.kr/economy/finance/article/2023091520570 ...
미국 텍사스주 러빙 카운티의 퍼미안 분지에 있는 원유 펌프 설비 뒤로 태양이 보인다.2019.11.22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신기림 기자 = 미국 원유 선물이 2022년 11월 이후 처음으로 배럴당 90달러를 상향 돌파했다. 14일(현지시간) 미 서부텍사스원유(WTI) 선물은 전장 대비 1.64달러(1.85 %) 상승한 배럴당 90.16달러를 ...
뉴스1     2023-09-15 오전 5:55:00

https://www.news1.kr/articles/5172165
①내년 G2 성장률 모두 둔화 ②고유가까지... 물가도 비상 ③중국 부동산 불안도 위협 게티이미지뱅크 세계 경제의 회복세 둔화와 달러 강세 지속 등이 올해는 물론, 내년에도 한국 경제 성장의 발목을 잡을 수 있다는 ‘잿빛 진단’이 나왔다. 현대경제연구원은 10일 ‘글로벌 경제 리스크 요인과 시사점’ 보고서를 통해 한국 경제를 끌어내릴 글로벌 위협 요인 5가 ...
한국일보     2023-09-10 오후 4:01:00

https://www.hankookilbo.com/News/Read/A2023091015120003751?d ...
※한경 마켓PRO 텔레그램을 구독하시면 프리미엄 투자 콘텐츠를 보다 편리하게 볼 수 있습니다. 텔레그렘에서 ‘마켓PRO’를 검색하면 가입할 수 있습니다. 임태섭 크레스트아시아자산운용 전략자문(성균관대 MBA 교수) 경기는 예상보다 빨리 식어갈 듯 나쁜 뉴스가 언제까지 좋은 뉴스가 될지 8월 중순 이후 발표된 미국의 경제지표들은 지나친 과열 기미를 보였던 ...
한국경제     2023-09-08 오후 3:38:00

https://www.hankyung.com/article/202309083251i
6개국 통화 대비 달러화 가치 최고 사우디·러 감산 연장에 유가 상승 위안화 약세에 원화도 동반 약세 외국인 국내 주식 순매도 압력 작용 유럽과 중국이 경기침체에 직면한 가운데 미국 경제가 ‘나 홀로’ 호조를 이어 가고 있다. 이에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연준)의 긴축이 장기화될 가능성에 힘이 실리고 미 달러화는 6개월 만의 최고치를 찍었다. 긴축 장기화와 ...
서울신문     2023-09-08 오전 5:05:00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30908020008& ...
국제 유가가 급등하며 한국 경제에 검은 그림자를 드리우고 있다. 어렵사리 잡아가던 물가를 다시 들썩이게 할 수 있어서다. ‘불황형’이긴 해도 흑자로 돌아선 경상수지도 악화할 수 있다. 금융시장은 이미 흔들리는 모양새다. 이에 유가 상승이 경기 반등을 가로막을 수 있다는 국책연구기관의 경고가 나왔다. 김경진 기자 6일(현지시간) 런던 ICE선물거래소에서 11 ...
중앙일보     2023-09-08 오전 12:03:00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190883
검색의 제왕 구글도 감히(?) 넘보지 못하는 시장이 한국이다. 네이버가 버티고 있어서다. 글로벌 빅테크가 전 세계를 호령하고 있지만 한국 땅에서 네이버 위상은 탄탄했다. 그렇다면 미래 성장동력으로 떠오른 생성형 AI에서도 네이버가 그 지위를 유지하고 있을까. 최수연 네이버 대표는 2000명의 청중 앞에서 “빅테크와의 경쟁이 두렵다”면서도 “네이버의 성공 방 ...
매일경제     2023-09-07 오후 9:31:00

https://www.mk.co.kr/article/10819935
자동차의 본고장 미국 딜러숍에서는 자동차 제조 업체가 정한 권장소비자가격(MSRP)으로만 차를 판매하지 않는다. 차량 딜러들은 시장 수요 공급에 따라 인기 차종에 대해 ‘마크업(Mark-up·가격 인상)’이라는 추가 마진을 얹는다. 마크업은 소비자 가격에 더해지는 ‘웃돈’으로 일종의 프리미엄으로 보면 된다. 올 들어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이 상당 부분 완화하 ...
매일경제     2023-09-07 오후 9:31:00

https://www.mk.co.kr/article/10819938
전기차 등은 5년내 관세 철폐 필리핀 바나나는 5년내 '관세 30→0 %)…단, 세이프가드 가능 한국과 필리핀 정부가 자유무역협정(FTA)에 정식 서명했다. FTA 발효 시 한국산 내연 자동차는 즉시, 전기차 등 친환경차는 5년 내 관세가 철폐된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산업통상자원부는 안덕근 통상교섭본부장과 알프레도 에스피노사 파스쿠알 필리핀 통상산업부 ...
아시아경제     2023-09-07 오후 8:25:00

https://view.asiae.co.kr/article/2023090715143257016
1 2 3 4 5 6 7 8 9 10   »

동네114 ⓒ 2023 dongne114.com! - All rights reserved!
광고/제휴 문의: matzipmutzip@gmail.com     0507-973-4200